세 개의 정교한 작은 마을, 독특한 동유럽 분위기 세 가지

다뉴브 강은 유럽을 흐르고 여러 나라를 지나가는데, 그 중에 헝가리도 있으며, 그 곳을 따라 강 거리는 풍경은 아름답고 매혹적인 작은 마을들이 여행자들이 탐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에스테르곰

에스테르고메은 아름다운 고대 도시로, 돈아우강의 언덕 위에 위치하여 슬로바키아와 바라보고 있습니다. 이 작은 마을은 헝가리 역사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 적이 있었으며, 헝가리의 수도이자 카톨릭 센터였습니다. 가이드에 따르면, 성 에스테르고메는 전 국민을 카톨릭으로 동화시키며 서양 국가들의 지원을 받았고 헝가리의 발전을 위한 기반이 되었습니다. 성 에스테르고메는 또한 그 나라의 최초의 국왕이었습니다. 에스테르고메는 편안한 매력을 풍긴 도시로, 절대로 가볼 가치가 있습니다.

위제글라드

헝가리의 다뉴브 강 위에 위치한 센텐드레는 역사와 예술이 조화를 이루는 작은 마을입니다. 이 마을은 부다페스트에서 약 20km 떨어져 있지만, 전혀 다른 분위기를 전달합니다. 이곳에서는 수많은 미술관, 예술가 스튜디오, 기념 박물관을 구경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오래된 도심 지역을 산책하며 현지 문화의 매력을 느낄 수도 있습니다. 스케벨레(Skávéle) 마을은 독특한 전시와 음악 행사로 유명합니다. 이 독특한 매력을 가진 작은 마을은 정말로 당신이 하루를 보내며 찾아볼 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성안드레 (Shandan)

세인트 안드레는 헝가리에 위치한 예술적인 분위기가 가득한 작은 마을이자 유명한 관광지입니다. 이곳의 주택들은 지중해의 분위기를 닮아 다양한 색상으로 물들어 있습니다. 마을 거리를 거닐면 오래된 유럽식 건물과 세르비아 전통 주택들을 일렬로 볼 수 있으며, 이제는 독특한 상점과 카페로 변모한 곳들입니다. 세인트 안드레는 헝가리 예술가들의 집합지이자 르네상스의 발상지로 알려져 있습니다. 세인트 안드레라는 이름이 중국어의 '산단단'과 매우 닮아 있기 때문에 중국 관광객들은 이 이름으로 이 마을을 부르기도 합니다. 만약 당신도 예술적이고 청량한 분위기를 좋아한다면 세인트 안드레는 분명히 한 번 방문해볼 가치가 있는 곳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