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안울에서 가장 가치 있는 다섯 개의 박물관

최근 몇 년 동안 시엠프로방스의 관광 업계는 번창하여 전 세계에서 수만 명의 관광객을 자아내 일종의 국제적인 작은 도시가 되었습니다. 이곳에는 세계 7대 기적 중 하나인 앙코르와트, 동남 아시아에서 가장 큰 담리사 호수, 그리고 활기 넘치는 나이트 라이프의 바 거리와 함께 다양한 등급의 호텔, 모텔 및 레스토랑이 있습니다. 이 모든 요소들은이 작은 도시를 당신 생애 반드시 가야 할 곳으로 만듭니다. 이 낯선하면서 매력적인 도시를 알고 싶다면 박물관부터 시작해보세요! 이곳에는 탐험할 가치가 있는 많은 흥미로운 박물관이 있습니다.이 목록을 받아들이고 서둘러 시엠프로방스에 가서 당신의 발자취를 남기세요!

앙코르 국립박물관

앙코르 왕국 박물관은 캄보디아 왕조의 다양한 시기의 예술적 업적을 대표하는 작품들을 전시하는 곳입니다. 이 박물관은 1만m²의 면적을 차지하며 전시실은 5천m²로 각 시기의 예술적 업적을 리얼한 유물들로 전시하고 있습니다. 이 박물관은 독특한 외관 디자인을 가지고 있으며, 거대한 전체 구상과 섬세한 디테일 변화를 잘 조합하였습니다. 멀리서 보면, 박물관의 지붕은 앙코르 왕굴의 신비로운 분위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가까이서 감상하면, 갤러리, 문앞 건물 및 새긴 창문 등의 디테일들은 앙코르 왕굴 디자인에 영감을 받았으며 현대적인 요소도 포함되어 있어 다양한 관광객들을 앙코르 문화에서 유래된 풍부한 유산을 엿볼 수 있도록 매력적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전쟁 박물관 캄보디아

전쟁 박물관은 캄보디아 소에이 소년 게슈간 마을에 위치하고 있으며 2001년에 설립되었습니다.당시 국방부의 협조를 받아 마다왕성, 분다첨, 벙칭양성 및 성립성 등지에서 전쟁시기에 남아있던 무기들을 수집하여 전쟁 박물관에 보존하였습니다.

지뢰 박물관 캄보디아

캄보디아 지뢰 박물관은 현지의 지뢰 제거 전문가 아키 라(Aki Ra)가 1997년에 설립한 것으로, 이곳은 사람들에게 지뢰의 역사를 알리기 위해 있습니다. 아키 라는 지뢰 제거 과정에서 섬뜩한 폭력장면과 동료들 간의 상호 살해를 목격했으며, 이에 따라 그는 자금을 마련하여 지뢰 박물관을 개관하게 되었으며, 전쟁과 지뢰가 초래하는 위험에 대해 더 많은 사람들이 알 수 있기를 바랍니다. 박물관 입구에는 여러개의 대포가 배치되어 있으며, 지뢰관 내부에는 다양한 종류와 스타일의 지뢰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박물관은 지뢰로 만든 예술품도 전시하고 있습니다. 지뢰 외에도 헬멧, 박격포, 총기 및 내전 시기의 다양한 무기도 전시됩니다.

캄보디아 국립 캄보디아 도자기 부흥 센터 국립박물관

캄보디아 국립 도자기 박물관은 현재 캄보디아에서 가장 큰 규모의 도자기 박물관으로, 캄보디아 문화 특색을 가진 도자 예술 작품을 주로 전시하고 있습니다. 이 작품들은 정교하게 제작되어 외관이 아름답고, 도자기에 대한 이해와 연구에 최적의 장소입니다.

앙코르 파노라마 박물관

이 풍경화 박물관은 소아크로 사이의 도로에 위치한 시업시에서 유일한 종류의 박물관입니다. 멀티미디어 기술을 통해 앙코르 시대의 역사, 문화 및 생활을 전체적인 방식으로 보여줍니다. 박물관 안의 풍경화는 앙코르 시대 이야기를 기록하여 방문객들에게 캄보디아 천년의 역사 이야기에 대해 보다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아트 박스 박물관

세인트리아 3D 예술 박물관은 시연립에 위치한 전시 공간으로, 2016년 12월 2일에 개관하고 운영을 시작했습니다. 이 박물관은 과학적인 기술로 그림을 그리고 특수 도료를 사용하여 2D 평면 이미지를 활동적인 3D 효과로 제공합니다. 관광객들은 이 특별한 예술 형식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스테이지 예술 박물관'에서 이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