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황한 석유 세포질이 밀집된 오솔길을 걷던 그는 차분한 만족감을 느낄 수 있었다

파리의 센 강은 낮에는 프랑스의 낭만과 문화가 공기 가득히 느껴지는 곳이다. 강 양쪽의 건물 스타일, 푸른 식물들, 그리고 강에 정박한 배들은 햇빛 아래에서 더욱 아름다움을 뽐낸다. 관광객들이나 현지인들 모두 이곳을 찾아 매료되게 하는 좋은 장소다. 파리에서 한가한 오후를 보내고 싶다면 나와 함께 센 강을 거닐며 프랑스 스타일의 무료하고 편안한 느낌을 경험해보자.

세느 강

세느 강을 따라 산책하는 것은 도시의 매력을 탐험하는 필수 활동입니다. 여기에서는 파리의 독특한 분위기를 마음껏 느낄 수 있으며, 성당과 에펠 탑을 감상하고, 해변가의 건축 스타일과 푸른 식물들을 즐길 수 있으며, 세느 강 기본에 자리한 문화와 역사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습니다. 낮과 밤 모두 사람을 황홀하게 만드는, 잊을 수 없는 파리의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룩셈부르크 공원

파리 시내에 위치한 룩셈부르크 정원은 파리의 유명한 공원 중 하나입니다. 공원 안에는 아름다운 정원, 잔디밭 및 식물원이 있으며 인공 호수, 분수 및 기념비도 있습니다. 자연 풍경 외에도 공원에는 문화 시설과 놀이 시설도 있습니다. 사람들은 공원에서 산책, 조깅, 소풍, 휴식 또는 음악회 공연을 즐길 수 있습니다. 룩셈부르크 정원은 사람들이 몸과 마음을 편하게 쉴 수있는 좋은 장소이며, 특히 봄, 여름 및 가을에는 공원 안의 식물과 꽃이 피어날 때 더욱 아름답습니다.

선견사

판테옹은 파리의 라틴 지구에 위치한 장엄한 문화 장소이며 국가의 애국적 상징인다. 이 건물은 원래 1758년에 건립되었으며 주로 성인들과 순절한 사람들을 기리기 위해 사용되었다. 그러나 후에 프랑스 혁명 기간에 국민의회에 의해 혁명가와 위대한 인물을 기리기 위한 건물로 개조되었는데, 이는 종교적인 인물을 기리지 않는 유일한 선실이 되었다. 이 건물은 신고전주의 양식을 따랐으며 매우 장엄하며 내부 장식은 우아하고 아름답다. 이곳은 짙은 프랑스의 역사와 문화적 분위기를 전시하고 있으며 여행과 학술 연구에 꼭 가야할 곳이다.

루브르 박물관

르브르 박물관(Louvre Museum)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예술 박물관 중 하나로, 프랑스 파리 시내에 위치한 루브르 궁전 내에 있습니다. 이 박물관은 고대 이집트 시대부터 현대까지 수백만 개의 예술 작품과 유물을 보유하고 있으며, 최고의 대표적인 회화, 조각 및 공예 작품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그 곳의 소장품은 매우 풍부하며, 넓은 문화 보고입니다. 그냥 예술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천국입니다~

개선문

凱旋門(Arc de Triomphe)는 프랑스 파리 시내의 상징적인 건물이다. 이 건물은 1806년부터 1836년 사이에 나폴레옹 군대의 승리를 기리기 위해 건축되었다. 카르샤의 꼭대기에는 높고 둥근 지붕과 네 개의 거대한 기둥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 위에는 군사 영웅과 승리 장면의 부조가 새겨져 있어 장엄하고 엄숙한 건축물이다. 카르샤의 상단 계단에서는 파리 시내와 에펠 탑을 내려다 볼 수 있으며, 시야가 광활하고 웅장하다. 이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건축물은 파리 시내의 명물뿐만 아니라 프랑스의 국가와 국민의 상징이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