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쇼핑하기 좋지만 눈에 띄지 않는 시장

대한민국은 국민들에게 김치의 나라로 불리며, 다양하고 풍부한 음식들을 가진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들에게는 음식의 다양성이나 풍부함에 대한 인식이 없을 수도 있습니다. 친구에게 "한국에 가서 음식 여행을 하려고 해"라고 말한다면, 친구들은 우리를 소소하게 웃을 것입니다. 그렇지만 저는 갑자기 생각이 났고, 주말 동안 서울에서 작은 음식 여행을 해보기로 결정했습니다.

한국 향토 음식을 중심으로 떡볶이, 술, 배추, 혈장, 반찬 등 거의 모든 한국 음식을 누릴 수 있습니다. 통인 시장은 전통을 유지하지만 평범함을 이어 받지 않습니다. 한국 예능 프로그램인 "런닝맨", "무한도전", "1박2일"도 이곳을 방문하여 촬영했습니다. 이곳의 매력은 음식뿐만 아니라 가게 주인들의 솔직한 마음에도 있습니다. 통인 시장에서는 우선 용지 돈으로 동전(500원)을 교환한 후 자신의 관심에 따라 도시락 상자를 채워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가상 화폐 2개로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이곳은 음식과 상업적인 분위기뿐만 아니라 한국인들의 엄격하고 재미있는 풍습으로 가득합니다.
각종 신선한 해산물을 판매하며, 구매 후에는 2층에서 직접 가공하여 맛볼 수 있습니다. 산적을 먹고서 해산물을 먹어보세요. 신선한 맛을 느끼고 싶으신가요? 여기는 한국 최대 해산물 도매 시장이자 서울시 대부분의 식당들의 구입지입니다. 한국은 세 바다로 둘러싸여 있어 매우 풍부한 어류 자원을 가지고 있습니다. "노량진 수산시장"은 서해, 동해, 남해 세 바다의 어류 자원이 집중적으로 모여있는 곳입니다.

한강 야시장

전 세계 음식을 중심으로하는 피자, 바비큐, 바비큐 새우, 칵테일, 아이스크림, 스시 등 다양한 나라의 음식을 맛볼 수 있습니다. 밤에는 한강 양쪽과 도심의 네온 사인과 차량의 빛이 시민 공원의 야경을 매우 매력적으로 장식합니다. 조용한 강물은 이 아름다운 야경에 더욱 매력적입니다. 해가 진 후 한강 야시장이 공식적으로 시작됩니다. 여기에는 전통적이거나 현대적인 다양한 음식이 모여 있으며, 앞의 장터와 비교해보면 멋진 분위기입니다. 각 작은 판매자는 차량을 가지고 있으며, 외국의 편의점 음식과 유사합니다. 대부분의 요리사들도 대한민국의 젊은이들입니다. 하이훕 음악과 함께 몸을 움직이면서 음식을 만들기도 하는 것이 이곳의 큰 특징입니다.